다이어트 열풍이 불며 식이요법을 하고 탄수화물 섭취를 등한시 하는 현대인들
꼭 필요한 영양소를 섭취하지 않으면 건강에 적신호가 온다는 것 명심해!


떡, 빵, 과자, 국수…. 요즘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에게 탄수화물은 거의 ‘적’으로 표현된다. 매스컴에서 다루는 다이어트 식이요법의 내용을 살펴보면 다이어트를 하려면 무조건 지방을 적게 먹는 것보다 탄수화물을 줄여야 효과가 좋다고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주변의 여성들 중 탄수화물 섭취를 극도로 제한하는 식이요법을 선호하는 경우도 종종 보게 된다.

사진 출처 URL : http://www.flickr.com/photos/nowhereelse/5560739836/


그와 더불어 얼마 전 방한했던 베이글녀의 종결자, 세계적인 모델 미란다 커의 식단이 화제였다. 한국 팬들에게 자신의 몸매 비결을 공개하면서 177cm의 키에 34-24-34의 몸매를 유지하는 미란다 커가 출산 후에도 여전한 아름다움을 유지하고 있는 관리법과 식이요법을 공개했는데, 놀라운 건 밀가루나 쌀 등이 주식인 우리와는 다르게 화이트 푸드를 거의 섭취하지 않는다는 것이 바로 몸매 유지의 비결이라는 것.


미란다 커는 아침에는 레몬 물 한잔, 닭가슴살, 호밀 빵 1쪽을 먹고 점심에는 아몬드 3알과 플레인 요거트, 저녁에는 연어 샐러드를 먹는다고. 배가 고플 경우 오이나 삶은 계란을 먹는데 오이는 저칼로리 식품이지만, 수분이 많아 장운동을 촉진하고 오랫동안 포만감을 느끼게 하기 때문이란다. 계란은 단백질이 구성되어 있어 에너지를 낼뿐더러 공복감을 없애는데 효과적이라고 한다.


이렇게 유명 모델의 식단에서도 알 수 있듯이 탄수화물 과다 섭취는 몸매 유지와도 관련이 있고 특히 건강의 적으로도 꼽기도 한다. 최근 스웨덴 연구팀은 과자나 케이크 종류를 자주 먹으면 자궁암 발병률이 높아진다고 밝혔다. 그와 더불어 포도당을 적게 섭취하면 당뇨 예방은 물론 장수, 암 예방에도 좋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좌)@erikawaii23 / http://www.flickr.com/photos/erikawaii23/4326959901/
우)@5lolololo / http://www.flickr.com/photos/42725202@N03/4622899249/

정말 다이어트를 할 때 탄수화물은 아무짝에도 쓸모없는 영양소일까? 인간의 필수 에너지원인 탄수화물이 어쩌다 이렇게 건강의 적처럼 공격받고 있는 걸까? 뭐든 지나치면 없느니만 못하다는 옛말처럼, 과한 탄수화물 섭취는 칼로리 섭취가 많은 현대인에게 치명적일 수 있다. 탄수화물이 주식인 우리나라사람이 특히 간식을 먹지 않고 주식으로 하루 세끼만 꼬박꼬박 챙겨먹으면 문제되지 않지만 그 외에 섭취하는 주전부리가 문제의 소지가 될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하.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의 주식인 탄수화물을 어찌 다 나쁘다고 평가할 수 있겠는가. 당연히 ‘좋은 탄수화물’ 은 적당량 섭취하면 혈당을 천천히 올려 운동의 에너지원이 되면서 운동할 의지도 만들어지고 아까운 근육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는다. 특히 탄수화물이 부족하면 쉽게 피로해지기도 하고 신경이 예민해 질 수 있으며, 적당량의 탄수화물은 열과 힘을 내게 도와주므로 꼭 필요하다. 특히 탄수화물 중에서도 포만감을 높이는 복합탄수화물을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다.

그에 비해 ‘나쁜 탄수화물’ 은 혈당을 급격히 올려 빨리 허기지게 만들고 탄수화물 맛에 중독되게 하기 때문에 과자나 밀가루 음식을 피해야 하는 것이다. 특히 사탕류, 밀가루, 흰빵, 과자 등에는 단순한 탄수화물이 많이 들어있는데, 이 탄수화물은 혈당을 급격하게 높이고 체지방 전환을 촉진해서 다이어트에 정말 치명적이라는 말씀!

좌) @hyonny / http://www.flickr.com/photos/41357937@N03/4554498354/
중앙) @lotte_tabby / http://www.flickr.com/photos/43005763@N07/4102786633/
우) @Sean Choe / http://www.flickr.com/photos/bogomo/306589675/

탄수화물, 과하게 제한하면 늙.어. 보인다!

요즘 대세는 남녀 할 것 없이 호리호리하고 마른 몸매라 종종 급격하게 다이어트를 하고 나온 연예인들을 보면, 살은 많이 빠졌는데 어딘가 모르게 예전보다 얼굴이 많이 늙어 보인다는 느낌을 받은 적이 있을 것이다. 이런 경우 상당수가 급하게 살을 뺀다고 탄수화물을 과도하게 제한했기 때문이라고 볼 수 있는데, 탄수화물은 물과 함께 저장되고 소실되기 때문에 탄수화물을 과도하게 제한하면 그와 함께 수분 소실도 커진다.

수분이 고갈되면 탄력이 떨어지면서 늙어 보이게 되는 것이다. 그런데 이는 단순히 물만 보충한다고 해결되지 않는다. 탄수화물을 섭취하여야 그 저장 공간에 수분이 함께 저장되면서 좀 더 생기 있고 탄력 있는 모습을 만들 수 있다. 우리가 다이어트를 하고 살을 빼는 가장 큰 목적은 체중계의 어떤 숫자에 도달하거나 단순히 배에 초콜렛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결국엔 더 예뻐 보이려 하는 것이다. 탄수화물을 과도하게 제한하는 식이요법은 당장 체중계의 숫자는 빨리 줄일 수 있지만 예뻐지고자 하는 가장 궁극적인 목적에는 어울리지 않는 식이요법인 것이다.

이처럼 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라 ‘다이어트의 동반자’이다. 무조건 피하고 멀리해야 할 것이 아니라 잘 다스려야 할 영양소이다. 그래서 ‘좋은 탄수화물’과 ‘나쁜 탄수화물’이라는 개념이 나오게 된 것이다. ‘좋은 탄수화물’은 적당히 조절해서 먹으면 운동의 에너지원이 되어 나의 몸을 더욱 예쁘게 만들어주면서 동안으로 보이게 하는 ‘다이어트에 좋은 탄수화물’인 것이다. 당신의 몸을 아름답게 성형하는 다이어트 식이요법은 탄수화물을 무조건 멀리하고 제한하는 것이 아니라, 좋은 탄수화물을 ‘조절’하여 먹고 그 힘을 바탕으로 열심히 운동하는 것임을 잊지 말자. 한국인은 밥심으로 산다는 것을 명심하길 바란다. 

                                                                                         글 | 국가과학기술위원회 블로그 기자 박 지 원

블로그 이미지

굿가이(Goodguy)

우리 생활 속 과학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