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분일식, 아침에 보는 해품달?
일식, 부분일식, 금환일식, 개기일식, 한국천문연구원, 일본, 식분, 달, 해, 지구공전, annual eclips, 파나소닉, 금환일식생중계, 일식시간


오는 5월 21일(월) 아침, 달이 해를 가려 해의 일부분만 볼 수 있는 부분일식 현상이 일어납니다!!!
한국천문연구원은 21일 오전 6시 23분부터 8시 48분까지 우리나라 전역에서 부분일식을 관측할 수 있다고 밝혔는데요, 이날 가장 많이 가려지는 최대 부분식 시각은 서울기준 7시 32분이며, 최대식분이 0.805로 해의 약 80%가 가려지게 됩니다. 특히 남쪽으로 갈수록 많이 가리는데 제주도 서귀포의 경우 최대식분이 0.881이라고 하네요. 
일식은 이후 8시 48분까지 약 2시간 25분 동안 진행됩니다. (당일 일출시각 5시 18분(서울기준))

참고로 ‘식분’이란 일식의 경우 태양의 지름, 월식의 경우에는 달의 지름을 단위로 하여 지름이 가려진 부분의 비를 말합니다. 즉, 개기일식이나 개기월식의 경우에는 이 식분의 값이 1보다 크게 되는 것이죠.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었던 일식은 지난 2010년 1월15일 부분일식이었는데요, 우리나라에서 관측이 가능한 다음 일식은 4년 후인 2016년 3월 9일이라고 하니, 이번 기회를 절대 놓치지 마세요.


앞서 전해드렸듯이 이번 부분일식은 달이 해의 약 80% 정도가 가리는 일식으로, 일본 남부지역과 북태평양, 그리고 미 서부 지역 일부 등지에서는 금환일식으로 관측될 것이라고 합니다. 보통 일식현상은 해가 가려지는 정도를 기준으로 부분일식, 개기일식, 금환일식으로 구분하는데 부분일식은 해의 일부가 가려지는 경우, 개기일식은 해의 전부가 가려지는 경우를 말하며, 금환일식(annual eclips)은 달의 공전 궤도상 지구와의 거리에 의해 해의 전부가 가려지지 않고 테두리가 남아 금반지처럼 보이는 경우를 말합니다.

금환일식은 흔하지 않은 천문현상이기 때문에 지금 일본에서도 25년만의(도쿄에서는 173년만) 금환일식에 열도가 들썩이고 있다고 하는데요, 일본 파나소닉은 후지산 정상에서 펼쳐지는 금환일식의 장관을 인터넷(http://panasonic.net/eclipselive)을 통해 실시간 중계한다고 하니 금환일식이 궁금하신 분들은 인터넷 중계를 이용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자, 일식에 대한 간단한 정보를 전해드렸으니 이제 남은 건 시간을 잘 기억해두셨다가 일식을 관측하는 것 뿐이겠죠? 마지막으로, 일식을 관측하실 분들을 위해 당부의 말을 전합니다. 태양을 장시간 맨눈으로 볼 경우 눈이 상할 위험이 있으니 반드시 태양 필터를 사용하거나 짙은 색 셀로판지를 여러 장 겹쳐 보아야 합니다. 무엇보다도 특수 필터를 사용하지 않은 망원경으로 태양을 보면 실명할 수 있다고 하니 꼭 유념하세요.

@unwary / http://www.flickr.com/photos/talkative/119768345

지금 최경호 기자(국과위 블로그 기자단 2기)가 금환일식을 취재하기 위해 일본에 가있습니다. 멋진 현장 사진을 가지고 돌아온다고 하니 금환일식에 대해서는 추후 생생한 사진과 함께 다시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많이 기대해주세요~

 
자료 | 한국천문연구원 보도자료 발췌

 

 

블로그 이미지

굿가이(Goodguy)

우리 생활 속 과학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