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과위 NTIS, 국제적으로 우수성 인정받다! 
-AFACT가 주최한 ’e-아시아 어워드’ e비즈니스 분야에서 최우수상 수상-

여러분! 아태전자상거래이사회(AFACT)가 2일 주최한 ‘2011 e-Asia Award'에서 국가과학기술위원회(위원장 김도연)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원장 박영서)이 구축·운영 중인 NTIS*가 공공부문 e비즈니스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했습니다!!

 NTIS (National Science & Technology Information Service, http://www.ntis.go.kr)
NTIS는 국가R&D지식포털로 지난 2008년 3월말 대국민서비스 개시 후 3년 만에 가입자가 약 7만여 명을 넘어섰다. 현재 국가R&D사업과 관련된 모든 부처나 청의 사업·과제, 인력(참여인력+평가위원), 연구성과, 연구시설․장비 등 약 68만여 건의 정보를 서비스하고 있다.

NTIS는 그간 국내 각종 대회에 출품하여 3년 연속* 수상한 적은 있지만 해외 수상은 이번이 처음인데요, 우리 개방과 협력의 R&D추진 시스템을 국제사회가 인정했다는 점에서 무엇보다 의의가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2008 대한민국 소프트웨어 기술대상 우수상(구 정보통신부)
2009 데이터품질관리대상 우수상(문화체육관광부)
2010 대한민국 IT Innovation(지식경제부)

‘e-아시아 어워드’는 e비즈니스발전을 위해 아시아 역내 우수프로젝트 발굴 및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권위 있는 행사로, 2년 마다 개최되고 있으며 총 19개 회원국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NTIS가 이번 e-Asia Award에서 높게 평가 받은 이유시스템 구축·운영 시 국제표준을 준수*한 점과, 정부부처, 기업, 국민을  대상으로 실시한 e-비즈니스 서비스의 우수성** 때문이라고 하네요. 

* 국제표준 준수
- NTIS 안정적 운영 및 관계부처(기관)간 역할과 책임을 명확화하기 위한 표준운영절차 수립 시 국제표준(ITIL, CoBIT) 준수
- 서비스체계 및 보안체계 수립 시 ISO 20000, ISO 27001 준수

 ** e-비즈니스 서비스의 우수성
(정부부처) R&D관련 모든 부처에서 수행 중인 과제, 제재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여 중복과제 수행 사전 방지(R&D투자 효율성 제고)
(기업 및 연구자) 중소기업 등 고가의 국가연구장비 공동활용 장애요인 해소를 위해 사이버멘토링서비스 실시
(일반국민) 국가R&D 공동활용정보 요청에서 제공까지 원스톱서비스 실시, 국가R&D사업 공고정보를 실시간으로 개인 맞춤형(e-mail 또는 SMS)으로 제공

국과위 박구선 성과평가국장은 “NTIS가 e-아시아 어워드를 수상함으로써 그동안 개방과 협력을 기반으로 한 NTIS의 우수성이 국제적으로도 입증됐다”며 “앞으로 수요자 중심으로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하고,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사이버해킹을 선제적 대응하기 위해 NTIS 보안체계 강화에도 더욱 힘쓸 계획” 이라고 전했습니다.

e-아시아 어워드 최우수상에 빛나는 NTIS, 앞으로의 행보 역시 기대해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굿가이(Goodguy)

우리 생활 속 과학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