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K세포'에 해당되는 글 2건

면역세포 ‘NK 세포’를 아시나요?

착한 세포, NK Cell
여기 착한 세포가 있습니다. 이 세포의 이름은 ‘NK세포’. 혹시 들어보신 적 있나요? NK 세포는 ‘Natural Killer Cell’로, 뜻 그대로 ‘자연살상세포’를 말합니다. 우리 몸에서 암세포가 자라지는 않는지 항시 체크하고, 암세포를 직접 파괴하는 면역세포로, 백혈구의 일종이며 백혈구의 약 40%가 바로 이러한 면역세포로 알려져 있습니다.

@Pommiebastards / http://www.flickr.com/photos/pommiebastards/2936774530

NK 세포에 대해 알아보기 전에 우리 몸의 면역계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고 넘어가도록 하겠습니다. ‘면역(immunity)’이란 과연 무엇일까요? 사전적 의미로는 인체 내 이물질을 인식하고 이를 제거하려는 인체의 방어시스템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우리 몸에 이물질이 들어오면 면역세포는 적군인지 아군인지를 판단해 공격을 결정하게 됩니다. 이러한 판단은 바로 '단백질 구조'를 통해서 이루어지는데요, 일단 면역세포는 '흉선'이란 곳에서 자기 몸의 단백질 구조를 익히게 되고, 이후 체내를 돌아다니며 단백질 구조가 다른 이물질을 찾게 되면 이를 공격하게 됩니다.

다양한 면역세포 중 NK 세포는 인체가 본디 가지고 있는 세포로써 1972년 발견되었습니다. 이 면역세포는 주로 골수에서 만들어지는데요, 앞서 말한바와 같이 NK 세포는 암세포를 찾아 이를 직접 죽이는 역할을 합니다. 무엇보다도 NK세포는 암세포와 정상세포를 구분할 수 있는데, 이는 T세포가 류마티즘과 같은 자가면역질환의 원인이 되는 것과 대조적이라 할 수 있습니다.

@AJC1 / http://www.flickr.com/photos/ajc1/4721366454/

NK 세포가 암세포를 파괴하는 과정은 다음과 같습니다. 우선 긴 촉수를 갖고 있는 수상돌기 세포가 이 촉수를 이용하여 암세포를 감지하여 NK 세포에게 알려주게 됩니다. 수상돌기 세포는 외부 물질이 체내에 침입했을 때 이를 감지하여 면역계에 경고 신호를 보내는 역할을 하는 세포입니다. 이처럼 암세포의 존재를 전달받은 NK세포가 암세포를 발견하면 세포막 융해 단백질과 페르포린으로 암세포에 구멍을 내고, 암세포에 수분과 염분을 투입하여 암세포를 팽창시켜 파괴시킵니다. 또는 단백질 분해효소를 투입, DNA를 절단하여 암세포를 축소시켜 파괴시키기도 합니다.

이러한 점 때문에 NK 세포를 이용한 항암 치료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NK 세포의 장점은 항암치료로 인한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암환자들이 가장 힘들어하는 항암 치료는 구토나 무기력, 세포 손상 등을 일으키는데, NK 세포를 투여하면 이러한 부작용을 죽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NK 세포는 대부분 작은 암세포나 종양에 효과가 있다고 하네요.

이러한 NK 세포는 아쉽게도 중년 이후 나이가 들수록 점차 능력이 떨어지게 됩니다. 또한 NK 세포는 스트레스에 매우 취약하기 때문에, 우리가 외부로부터 스트레스를 받게 되면 NK 세포의 수는 급감하게 되는데요, 반대로 스트레스 지수를 낮추고, 자주 웃게 되면 NK 세포의 수와 그 활동량은 증가하게 된다고 합니다. 그러니 많이 웃어야겠죠? 

그렇다면 이처럼 NK세포 수를 증가시킬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볼까요?

1. 웃어라, 그러면 건강해질 것이다

@LawPrieR / http://www.flickr.com/photos/lawprier/3712624247

웃음은 만병통치약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웃으면 엔돌핀이 생성된다는 것은 많은 분들이 알고 있으실 텐데요, NK세포 역시 엔돌핀을 생성시키는 세포이기 때문에 이를 통해 NK세포가 활성화 된다고 합니다. 우리 뇌는 입꼬리를 올리고 웃는 제스처만 해도 웃고 있다고 인식한다고 하죠? 웃는 일이 없는 세상이라 할지라도 일부로라도 많이 웃으면 그 순간 우리 몸은 건강해진다는 것, 잊지 마세요!

2. 버섯이 주는 건강
지난 2010년 미국 메사추세츠 터프츠 대학 연구진은 흰 양송이버섯의 항바이러스와 면역력 증가 효과에 대한 연구결과를 발표했는데요, 연구에 따르면 버섯 속에 포함된 '베타글루칸'이 NK세포의 증식을 돕는 '사이토카인'을 생성한다고 합니다. 앞으로 면역력 강화를 위해 밥상 위에 버섯요리를 꼭 올려두어야겠네요.

3. 건강한 수면이 건강한 신체를!

@xlibber / http://www.flickr.com/photos/xlibber/2876297338

면역세포는 천하무적은 아닙니다. 면역세포도 활동을 하면서 약해지거나 활동량이 떨어지기도 하는데요. 이러한 면역세포는 밤 시간동안 회복하게 됩니다. 면역세포의 활동이 가장 활발한 시간은 새벽 1-2시 사이인데요. 이 시간은 수면호르몬이라고 부르는 '멜라토닌'의 분비가 가장 많은 시간이기도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수면이 부족하거나 양질의 수면에 들지 못하면 신체 리듬이 깨지고, 면역력이 약해지게 됩니다.

4. 피톤치드의 효과를 아시나요?
피톤치드란 식물을 의미하는 '피톤'과 살균력을 의미하는 '치드'의 합성어로, 숲 속의 식물들이 만들어 내는 살균성을 지닌 모든 물질을 이야기합니다. 피톤치드는 사람의 세포에 쉽게 흡수되는데, 스트레스 호르몬의 수치를 낮춰줄 뿐 아니라 숙면을 유도하기도 하며, NK세포의 기능을 활성화 시키는 등 면역력 증가에도 일조합니다. 일본 니혼의과대학 리큉 교수와 산림종합연구소 공동 연구팀이 직장인을 대상으로 NK세포 활성도를 조사한 결과, 산림욕을 시작한 지 이틀 후 첫날에 비해 활성도가 8%까지 증가한 것을 확인했습니다.

암세포로부터 우리를 지키는 든든한 군대, NK세포. NK세포를 활성화시켜 건강한 삶을 지켜나가는 것은 어떨까요? 평소 생활 속 작은 노력이 여러분들의 삶을 더 건강하고 행복하게 만들어 줄 것입니다.

참조 | KBS 생로병사의 비밀

블로그 이미지

굿가이(Goodguy)

우리 생활 속 과학이야기

명상, 마음에 위안을 건네는 시간

 아래의 사진을 보고 어떤 생각이 드시나요? 1분 1초를 다투며 바쁘게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이미지와는 사뭇 다른 느낌? 그렇습니다. 솔직히 말해서 급격하게 변화하는 사회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서 떠올리기 쉬운 광경은 아닙니다.  

그러나 우리가 말하는 급격하게 변화하는 사회를 이끈 당사자이자 디지털 패러다임을 획기적으로 바꾼 당사자인 2010 최고의 CEO(영국 파이낸셜 타임즈 선정)스티브 잡스! 그는 20대 때 2년간 인도에서 명상법을 배웠고 30년 동안 매일 명상을 해왔다고 합니다. 그의 앞에서 바빠서 명상을 못했다는 말은 핑계에 지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출처:http://www.flickr.com/photos/indygirl/6217102314/(@indigo_girl)

    명상은 어느 순간 아시아의 이미지가 되었지만 그 긍정적 효과가 입증되기 시작하면서 아시아뿐 만 아니라 서양에까지 널리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특히, 세계 경제와 문화의 중심 도시인 미국 뉴욕 멘하튼. 그곳에는 명상센터가 따로 있어서 많은 직장인들이 명상을 하며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해 놓았다고 합니다. 화이트칼라를 중심으로 명상을 하는 사람들이 꾸준히 증가하면서 현재 미국에서만 1500만 명 정도의 사람들이 명상을 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명상을 선호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1. 명상은 가슴 속에서 우러나오는 미소를 짓게 합니다.

 “명상은 뇌의 어떤 부위를 활성화 시킬까?” 하는 의문으로 시작된 하버드 대학교 뇌 과학 연구팀은 오랫동안 명상으로 단련을 해 온 티벳 승려들의 뇌를 연구했다고 합니다. 그 결과 명상은 뇌의 전전두엽 피질을 활성화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뇌의 전전두엽 피질이 활성화되면 베타 엔트로핀과 세라토닌이라는 신경물질이 분비되는데, 베타 엔트로핀은 긍정적인 상태가 되도록 하는 물질이고 세라토닌은 행복한 느낌을 가질 수 있게 하는 물질입니다. (세라토닌은 한 때 행복 감정을 느끼게 하는 물질이라고 해서 큰 이슈가 되기도 했었습니다.^^) 이러한 원리로 인해 사람들은 명상을 통해 긍정적 사고를 가지고 행복감과 만족감을 느낄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2. 명상은 자기 전에 이불을 살포시 덮어주는 어머니의 손길과도 같습니다. 

출처: kbs ‘생로병사의 비밀’ 명상편.

 사람은 진동하는 주파수의 범위에 따라서 베타파, 알파파, 세타파, 델타파로 나누어집니다. 평상시에는 베타파가, 수면 직전에는 알파파가, 완전히 잠들었을 때는 세타파가, 깊은 잠에 빠졌을 때는 델타파가 발생하는데, 이 중에서도 알파파는 심신을 안정시키는 역할을 합니다. 즉, 명상 중에는 명상 전에 비해 알파파가 증가해서 마음에 안정을 가져다주게 됩니다.

3. 명상은 공짜로 사용할 수 있는 스트레스 해소제입니다. 

 최근 20대 탈모가 심각해져서 뉴스에 났었습니다. 20대 탈모의 원인은(유전적 요인 외에) 바로 ‘스트레스’ 때문이었는데요, 그만큼 스트레스는 현대인들에게 만병을 가져다주는 불효자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러니 이 스트레스를 없애려는 행위 자체가 스트레스가 되는 이 시대의 현대인들. 그들에게 명상은 최적의 스트레스 해소제 라고 볼 수 있습니다. 

 우선 사람은 스트레스를 받으면 아드레날린 같은 신경전달물질이 분비되고 부신에서도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티졸이 분비됩니다. 이 코티졸은 체내 단백질과 만나면 혈당을 높이고 혈압도 상승하게 하여 혈류 속도를 증가시키게 됩니다. 이로 인해 심장 박동이 빨라지면서 스트레스뿐만 아니라 뇌신경에 손상까지 갈 수 있습니다.

 이와 반대로 명상을 하는 사람은 부교감 신경이 활성화되어서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티졸 분비가 줄어들고 그로 인해 혈관이 넓어지면서 혈류 속도가 감소하게 됩니다. 따라서 스트레스도 어느새 사라지게 되는 것입니다.

4. 명상은 암도 물리쳐주는 이 시대 최고의 의사입니다.

 스스로 암세포를 찾아내 죽여 버리는 착한 세포, NK세포. 명상을 하는 사람은 이 NK세포의 활성도가 매우 높아지기 때문에 명상을 하지 않는 사람보다 암으로 인한 사망률이 49%나 낮다고 합니다. 이제는 서서히 치료가 가능하게 되겠지만 그래도 명상을 통해 암에 걸리지 않도록 미리 예방하는 것만큼 좋은 것은 없을 것입니다.

출처:http://www.flickr.com/photos/bertiemabootoo/3345702033/(@bertiemabootoo)

 
 스티브 잡스 뿐만 아니라 농구의 전설 마이클 조던, 비틀즈의 존 레논, 엘고어 전 부통령, 영화배우 리차드 기어 등 사회적으로 성공한 사람들은 자신만의 명상시간을 가지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들의 노력도 한 몫을 했겠지만 그들만의 마음을 다스리는 법, 명상은 그들이 넘어지는 순간에도 다시 일어날 수 있도록 했던 중요한 원천은 아니었을까요? 


 

블로그 이미지

굿가이(Goodguy)

우리 생활 속 과학이야기